作者隨筆 -

 

輕輕的,

   像沉靜的水池。

 

隨著聲音,

  高低起伏,

    帶著感情。

 

讓我們一起欣賞。

 

 

歌名 / 演唱者 -

혼자라도 / 정유연

即使獨自一人 / Jung Yu Yeon

 

 

Music Video -

 

  

 

Lyrics (韓) -

 

그 해 겨울이였지
딱 이맘때쯤인 것 같아
빨간색이 참 잘 어울리던
아이처럼 웃는 그대

말하고 싶지만
어쩌면 말하고 싶지 않은 걸까
그날 밤 꿈처럼 모든 게 사라질까 봐

나를 보지 않아도 괜찮아
나를 안지 않아도 괜찮아
난 불행하지 않아
그대 웃는 얼굴 볼 수 있다면
난 혼자라도

우리 처음이었지
가슴 터질 듯 솔직한 얘기
그녀가 너무 좋다며
놓치기 싫다던 그대

말하고 싶지만
어쩌면 말하고 싶지 않은 걸까
그날 밤 꿈처럼 모든 게 사라질까 봐

나를 보지 않아도 괜찮아
나를 안지 않아도 괜찮아
난 불행하지 않아
그대 웃는 얼굴 볼 수 있다면
괜찮아
나를 보지 않아도 괜찮아
나를 안지 않아도 괜찮아
난 불행하지 않아
그대 웃는 얼굴 볼 수 있다면
난 혼자라도
혼자라도

 

 

文章標籤
創作者介紹
創作者 Alice 的頭像
Alice

韓劇之追劇人生

Alice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